문화도시 청주, 시민과 호흡하는 다양한 문화공연 추진
문화도시 청주, 시민과 호흡하는 다양한 문화공연 추진
  • 신동렬 기자 news7220@dailycc.net
  • 승인 2020.01.22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청주] 신동렬 기자 = 청주시가 청주예술의전당 개관 25주년을 맞이해 어느해 보다도 풍성한 공연을 계획하고 있다.

시는 국내 최정상 트럼페티스트가 협연하는 청주시립교향악단의 신년음악회를 시작으로 수준 높은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 청주예술의전당 개관 25주년 기념공연

청주예술의전당 개관 25주년 기념공연으로 ▲2월 13일 시립국악단의‘3대 악성을 만나다’▲4월 2일 시립무용단의 ‘아리바다(arribada)’▲5월 14일 오후 시립합창단의 가족뮤지컬‘개구리 왕자와 콩쥐팥쥐’▲10월 15일 시립교향악단의 ‘부활’ ▲11월 26일 청주시립예술단 4개 단체와 지역 예술단체가 함께 협연하는 창작 국악극 ‘청주아리랑’을 무대에 올린다.‘청주아리랑’은 일제강점기 중국 길림성에 이주한 청주사람들이 고향을 그리워하며 불렀던 민요로 새로운 형식의 창작 국악극으로 재탄생될 계획이다.

▶ 정기·기획 공연

매월 첫째 주 목요일 성황리에 열리는 청주시립예술단의 목요공연과 다양한 레퍼토리와 관객이 공감하는 프로그램으로 예술적 완성도에 친숙함을 더한 정기·기획공연도 시민들을 찾아온다.

관객들의 꾸준한 인기를 더해가고 있는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 브런치 콘서트와 재미있는 이야기를 무용으로 풀어내어 아이들에게 큰 관심과 호응을 얻고 있는 크리스마스 판타지(무용단, 6회) 공연도 지속해서 펼쳐진다.

문화 소외계층을 위한 찾아가는 공연으로 도심 속 공원에서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주말 저녁 공연인 숲속 춤 콘서트 등 힐링 문화콘서트와 청주공항을 방문하는 여행객들에게 청주시립예술단의 예술성을 알리고 문화도시 청주의 이미지를 심어주기 위해 준비된 공항 콘서트도 추진한다.

▶ 새롭게 추진하는 맞춤형 공연

시는 올해 새롭게 시민들의 문화충족을 높이는 복합 문화공간인 도서관에서 열리는‘도서관 투어 콘서트’, 재미와 감동은 물론 교육적 요소까지 겸비해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어린이 국악극’, 우리 고유의 전통음악을 다문화 가족과 함께하는‘무지개 콘서트’등 시민 맞춤형 공연도 추진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문화욕구 충족을 위해 노후화 된 시설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시립예술단 명예퇴직제도 도입과 쾌적한 연습실 운영 등 시립예술단원의 복지증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문화도시 청주를 예술로 꽃 피워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