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서금택 의장, 조치원읍 중학교 배정 교육 주체 의견 수렴
세종시의회 서금택 의장, 조치원읍 중학교 배정 교육 주체 의견 수렴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20.02.08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현옥·박용희·김원식·이태환 의원도 참석 의견 수렴
세종시의회 서금택 의장을 비롯한 일부 의원들이 지난 7일 세종교육원 세미나실에서 개최된‘조치원 중학교 신입생 배정 방법 마련’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교육 주체의 의견 수렴했다.(사진=세종시의회 제공)
세종시의회 서금택 의장을 비롯한 일부 의원들이 지난 7일 세종교육원 세미나실에서 개최된‘조치원 중학교 신입생 배정 방법 마련’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교육 주체의 의견 수렴했다.(사진=세종시의회 제공)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세종시의회 서금택 의장을 비롯한 일부 의원들이 지난 7일 세종교육원 세미나실에서 개최된‘조치원 중학교 신입생 배정 방법 마련’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 교육 주체의 의견 수렴했다.

2021학년도 조치원읍 중학교 이전 재배치 계획에 따라 조치원읍 중학교 신입생 배정 방법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간담회에는 세종시의회 교육안전위원회 소속 손현옥 부위원장, 박용희 의원, 조치원읍을 지역구로 두고 있는 김원식·이태환 의원을 비롯한 학부모로 구성된 대표자협의체와 비상대책위원회, 교육청 관계자등이 참석했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지난해 교원 및 학부모 간담회, 사전협의체 회의 등을 거쳐 지난위원 추천 형태로 조치원읍 중학교 배정 방법 마련을 위한 대표자 협의체가 구성됐다. 위원은 21명으로 조치원학구 초등학교 학부모와 교원, 지역인사 등으로 구성됐다.

대표자 협의체는 회의를 통해 지원 후 근거리 추첨 100%안과 지원 후 무작위 추첨 100%안, 근거리 추첨과 무작위 추첨 혼합 배정 안을 제시, 3월 중 설문조사와 대표자 협의체 투표를 거쳐 최종안을 선정하기로 했다.

간담회에서는 학교 배정안 결정 방법에 대한 적정성과 합리성을 두고 활발한 논의가 이뤄졌다. 하지만 대표자 협의체에서 제시한 3개안 중 하나를 학부모 설문조사(50%)와 대표자협의체 투표(50%)를 거쳐 최종안으로 선정하는 방식에 대해 일부 입장 차만 확인했다.

이 자리에서 서금택 의장은 “조치원 전부가 하나라는 생각으로 좋은 의견을 내주셔서 감사하다”며 “이번 간담회는 모든 것을 결정하는 자리는 아니기 때문에 차후 이 의제를 가지고 추가적인 논의를 거쳐 민주적이고 합리적인 방안을 강구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손현옥 부위원장은 “다양한 의견을 경청하고 한쪽에 치우치지 않은 결정을 하기 위해 이 자리가 마련됐다고 생각한다”며“간담회에서 나온 의견들을 충분히 참고해 조치원읍 교육 주체들의 만족도를 최대한 높일 수 있는 조율안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김원식 의원은 “조치원 지역 학생들의 통학 여건 등을 고려해 지역구 의원들과도 충분한 논의를 거쳐 최종안을 만들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태환 의원은 “대표자협의체와 비상대책위원회 간 입장 차이가 있는 만큼 교육청에서 중심을 잘 잡아 달라”고 당부했다.

참석자들은 조치원읍 중학교 배정과 관련된 추가적인 논의 등 의견 수렴과 조율 과정이 더 필요하다고 보고 향후 연관된 사항들을 다각적으로 검토해보기로 했다.

한편, 세종시교육청은 오는 3월중 조치원읍 학교 이전재배치 종합계획을 수립해 이를 단계적으로 추진하고, 3~4월 중 조치원읍 중학교 학교군 설정(안) 관련 학부모 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