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계룡 공군장교 코로나19 확진…대구서 지난 17일 계룡대 파견(종합)
충남 계룡 공군장교 코로나19 확진…대구서 지난 17일 계룡대 파견(종합)
  • 김용배 기자 y2k425@dailycc.net
  • 승인 2020.02.21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충청신문=계룡] 김용배 기자 = 충남 계룡시 계룡대 공군 기상단에 파견된 공군장교 A씨가 21일 새벽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어학병 시험문제 출제관으로 지난 17일 대구에서 계룡대 공군기상단에 파견됐으며 출제위원은 모두 9명으로, 이들은 같이 생활하며 사실상 연금상태에서 시험 문제를 출제했다.

출제위원들은 부대 인근 계룡 도심 식당을 여러 차례 이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19일 고열 증세를 보인 A씨는 다음날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 후 이날 새벽 확진 판정을 받았다.

공군은 A씨를 즉시 국군 수도병원으로 이송했다.

충남도는 역학조사반 즉각대응팀을 소집, 계룡시 보건소와 함께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현재 방역소독 등의 조치가 진행 중이라면서 역학조사 후 환자의 이동경로에 대해 환자의 진술 검증 후 접촉자 발생 상황을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