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을 통합당 이정만 후보에 공개토론 제안
천안을 통합당 이정만 후보에 공개토론 제안
  • 장선화 기자 adzerg@naver.com
  • 승인 2020.03.22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속 박찬주 후보, 자신이 보수우파 적임자 주장

[충청신문=천안] 장선화 기자 = “민주당 박완주 후보를 이길 수 있는 후보가 누구인지 천안시민 앞에서 토론해보자.”

이는 무소속 천안‘을’ 박찬주 예비후보가 22일 미래통합당 이정만 예비후보에게 맞짱 공개토론을 제안한 것이다.

박 예비후보는 “공개토론 제안은 경제파탄·무너진 안보를 바로잡기 위한 진정한 보수우파의 적자와 대한민국의 중심 천안 건설을 위한 진정한 천안의 아들이 누구인지를 가려내자는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천안시민의 올바른 판단, 천안시민의 알권리 보장을 위해 반드시 공개토론이 필요하다”며 “정치·경제·사회·안보 등 어떤 분야든 어떤 방식이든 어떤 장소든 이정만 후보가 원하는 방식에 흔쾌히 응하겠다”며 독촉했다.

이어 자신의 컷오프에 대해 “문재인 정권의 불법적폐청산의 희생양임에도 미래통합당 공관위는 가장 경쟁력 있는 본인에게 경선의 기회조차 배제하고, 천안 민심과 정서를 철저히 외면하는 탁상공천, 사천공천을 자행 했다”고 꼬짐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