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전국 최초 ‘초등 과정중심 평가 지원 플랫폼’ 구축
대전교육청, 전국 최초 ‘초등 과정중심 평가 지원 플랫폼’ 구축
  • 이관우 기자 kwlee719@dailycc.net
  • 승인 2020.03.26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대전] 이관우 기자 = 대전시교육청은 학생의 학습과 성장을 돕는 학생평가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초등 과정중심 평가 지원 플랫폼’을 구축해 현장에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초등 과정중심 평가 지원 플랫폼’은 초등학교 5학년 지도교사가 대상이며, ‘파트 1. 교사별 과정중심 평가 계획 수립 지원’, ‘파트 2. 평가 운영에 따른 수시 통지(가정 연계 피드백) 지원’ 등 2단계로 구성돼 있다.

시교육청은 코로나19 대응 차원에서 신학기 개학을 준비하는 초등학교에 이를 제공함으로써, 개학 이후 학생평가가 내실 있게 운영될 수 있도록 안내했다.

‘파트 1. 교사별 과정중심 평가 계획 수립’단계에는 학생평가지원포털과 대전교육과학연구원에서 개발한 평가 과제의 데이터베이스 작업을 통해 신규교사, 저경력교사도 학생평가 계획을 알차게 설계하도록 지원할 수 있다.

‘파트 2. 평가 운영에 따른 수시 통지(가정 연계 피드백)’단계에서는 평가 결과 처리, 학생의 성장을 위한 피드백 부분도 세심하게 지원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교사에게는 효율적인 평가 업무 처리를, 학생·학부모에게는 학습성취에 대한 충분한 정보 환류를 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시교육청은 양질의 학생평가 과제 확보를 위해 학생평가지원단과 정책연구학교에서 개발한 평가 과제를 플랫폼에 추가해 일반화를 도모하고 있으며, ‘초등 과정중심 평가 지원 플랫폼’을 활용한 교원을 대상으로 자체평가를 실시해 타학년으로의 확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김윤배 유초등교육과장은 “과정중심 평가 지원 플랫폼을 초등학교 교사들이 적극 활용해 우리 학생들의 성장을 위한 과정중심 평가가 내실 있게 운영되길 바라며, 이를 통해 가정 연계 환류 방안을 안착시킴으로써 초등교육에 대한 학부모의 신뢰도 제고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