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재해예방을 위한 하천유지관리사업 추진 박차
증평군, 재해예방을 위한 하천유지관리사업 추진 박차
  • 김정기 기자 jay0004@dailycc.net
  • 승인 2020.03.26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은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로 자연재해를 막기 위해 하천유지관리사업에 6억8000만원을 투입한다. (사진=증평군 제공)
증평군은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로 자연재해를 막기 위해 하천유지관리사업에 6억8000만원을 투입한다. (사진=증평군 제공)
[충청신문=증평] 김정기 기자 = 증평군은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로 자연재해를 막기 위해 하천유지관리사업에 6억8000만원을 투입한다.

군은 토사 퇴적과 유수지장목 등 하천 흐름을 방해하는 요인을 미리 제거하기 위해 지방하천에 대해 일제점검을 해 보강천·삼기천·문방천·문암천을 대상지로 선택했다.

보강천 상류구간과 삼기천 하류구간 준설작업은 지난 18일 착공했으며 보강천 하류구간 준설과 유수지장목 정리 작업도 이달 말 착공을 앞두고 있다.

내달에는 문방천과 문암천 일원 유수지장목 제거사업을 시작한다.

군은 모든 사업을 우기가 시작되는 6월 이전에 마친다는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주민의 안전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고 깨끗한 하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