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생태원, 사랑의 헌혈로 코로나19 극복 동참
국립생태원, 사랑의 헌혈로 코로나19 극복 동참
  • 신준섭 기자 jsshin50@dailycc.net
  • 승인 2020.04.01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서천] 신준섭 기자 = 국립생태원은 지난 31일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국가적 혈액 수급난 해소에 일조하고자 단체헌혈을 시행했다.

국립생태원은 올해 2월 정기헌혈행사를 시행하였으나,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헌혈자가 급감해 전국적으로 혈액 보유량이 부족한 상황에 도움을 주고자 긴급하게 추기로 헌혈을 시행하게 됐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헌혈 운동' 은 임직원 50여 명이 자발적 참여로 진행됐다.

헌혈자의 안전을 위해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및 체온 측정, 사회적 거리두기 등을 실천하기 위해 사전에 접수를 받아 대기자 없이 헌혈을 진행했다.

아울러, 헌혈행사에는 펭이, 귀요미 등 생태원 캐릭터가 참여해 코로나19 대국민 응원 메시지도 전달 하였다.

국립생태원은 2017년 10월 대한적십자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였으며, 사랑 나눔.생명 나눔을 실천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매년 정기적으로 헌혈행사를 시행하고 있다.

박용목 원장은 "코로나19 여파로 혈액이 부족한 상황에 헌혈운동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어 기쁘다" 며 "소중한 혈액이 필요한 분들에게 전달되어 건강을 되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