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세종캠퍼스, 유학생 마스크 지원
고려대 세종캠퍼스, 유학생 마스크 지원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20.04.04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고려대 세종캠퍼스가 공적 마스크 사각지대에 놓인 외국인 유학생에게 마스크를 지원한다.

세종캠퍼스는 지난 3일 건강보험 혜택을 받지 못해 공적 마스크를 구매하지 못하는 유학생에게 마스크를 전달하기로 했다. 마스크가 없어 코로나19 위험에 노출될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외국인 유학생이 공적 마스크를 구매하려면 건강보험증, 외국인 등록증이 필요하다.

지난해 7월부터 외국인 건강보험 의무가입 제도가 도입됐지만 내년 2월 말까지는 건강보험 의무가입 대상에서 제외돼 있다.

세종캠퍼스는 마스크 포장 및 지급 시기를 확정해 3일부터 국제교육센터를 통해 마스크를 외국인 유학생(학부 재학생, 교환학생, 어학연수생)140여명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마스크 배급 시 감염 예방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배급 시간과 인원을 구분해 안전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한편, 세종캠퍼스는 오프라인 수업 참여에 대비해 마스크 확보에 노력하는 등 열화상 카메라를 운용하며 코로나19 위험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