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아타임월드, 총선일 개점시간 30분 연기
갤러리아타임월드, 총선일 개점시간 30분 연기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20.04.09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퇴근 시간·근무 일정 조정으로 투표참여 독려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가 국회의원 선거가 열리는 오는 15일 임직원과 협력사원의 투표권 행사를 위해 백화점 개점 시간을 오전 10시 30분에서 11시로 늦춘다고 9일 밝혔다.

이에 따라 직원들의 출퇴근 시간을 자율적으로 조정하도록 했으며 장거리 출퇴근자는 근무 일정 조정을 통해 투표에 참여할 수 있게 했다.

또한 사전 투표 기간 중에도 근무 일정을 조정해 투표할 수 있도록 독려할 예정이다.

백화점 관계자는 "유통업의 특성상 휴일 근무가 있다보니 임직원 및 협력사 직원들의 투표 참여에 다소 어려움이 있었다"며 "고객 및 직원 참여를 장려해 제 21대 국회의원 선거 참여율을 높이는데 일조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갤러리아는 2012년 대선부터 2018년 지방선거까지 주요 선거 때마다 선거 당일 전 지점의 영업시간 조정을 통해 임직원 및 협력업체 직원들에게 적극적인 투표권 행사를 장려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