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버스정보안내시스템' 기능 개선
대전시, '버스정보안내시스템' 기능 개선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20.05.13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스 도착정보 정확도, 시정 홍보기능 등
버스정보안내시스템 구성도.(사진=대전시 제공)
버스정보안내시스템 구성도.(사진=대전시 제공)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대전시가 시내버스 이용 시민들의 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버스정보안내시스템(BIS)' 기능 개선에 나선다.

시는 이달부터 10월말까지 버스정보안내시스템(BIS)의 버스 도착정보 정확도, 시정 홍보기능 등 10여 종을 개선하는 용역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용역은 시내버스 정류장 도착정보 정확도 개선, 기점(회차점) 출발정보 안내, 시정 홍보기능 개선 등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편의를 향상시킬 수 있는 소프트웨어 기능개선에 중점을 둔다. 시민들의 의견도 버스정보안내시스템에 적용해 기능을 한 차원 높일 계획이다.

그동안 정류장에 설치된 버스정보안내단말기(BIT)의 고장 신고를 받아 현장 조치하던 체계에서 벗어나 앞으로는 웹 카메라를 이용해 서비스 정상 유무를 사전에 확인 후 신고 전 조치하는 선제적 유지보수 체계로 전환된다.

서비스 개선을 위해 버스운행 기록을 분석하고 시운전을 가상으로 적용해 보는 시뮬레이션 기능 등을 추가로 개발해 고품질의 정보를 제공한다.

강규창 교통건설국장은 "버스정보시스템(BIS) 소프트웨어 기능 개선 용역은 외형적으로는 큰 사업이 아니지만 시민들의 불편을 해결하고 시내버스 이용 활성화에 기여해 교통정체와 도시교통문제를 해결하는 마중물의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