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대평동, 자동 개폐 기능 스마트 그늘막 설치
세종시 대평동, 자동 개폐 기능 스마트 그늘막 설치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20.05.22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간 보안등 기능 갖춰...종합운동장 교차로 등 6곳
세종시 대평동이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종합운동장 교차로와 대평삼거리 등 6곳에 스마트 그늘막을 설치했다.(사진=세종시 제공)
세종시 대평동이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종합운동장 교차로와 대평삼거리 등 6곳에 스마트 그늘막을 설치했다.(사진=세종시 제공)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세종시 대평동(동장 윤상근)이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종합운동장 교차로와 대평삼거리 등 6곳에 스마트 그늘막을 설치했다.

스마트 그늘막은 태양광 에너지를 이용한 제품으로 온도가 15도 이상일 때 차양막이 자동으로 펼쳐지고 바람이 7m/s 이상으로 불면 자동으로 접혀 기상상황에 따른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다.

또 야간에는 LED 조명이 자동으로 점등돼 멀리서도 교차로 주변 보행자 식별을 도와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윤상근 동장은 “이번 스마트 그늘막 설치로 보행자에게 시원한 그늘 제공은 물론 스마트시티다운 면모를 보여줄 것”이라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시원하고 쾌적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평동은 스마트 그늘막 외에도 기존에 설치된 접이식 그늘막 10곳과 무더위쉼터 6곳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는 등 주민들이 건강하고 안전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대비에 만전을 기울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