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올해 '지역스타기업' 15개사 선정
대전시, 올해 '지역스타기업' 15개사 선정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20.05.22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지원자금 등 우선지원…글로벌 강소기업 성장 기대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대전시와 대전테크노파크는 높은 성장잠재력과 부가가치창출 역량이 우수한 지역기업의 동반성장을 견인할 지역 스타기업 15개사를 선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선정된 스타기업은 대전에 본사가 있고 무선통신융합, 로봇지능화, 바이오기능성소재 등 역주력산업 연관 업종에 해당하는 중소기업 중 최근 3년간 평균 매출액이 50억원 이상 400억원 미만인(바이오소재산업은 최근 3년 평균매출액이 25억원 이상 400억원 미만) 상시근로자 10인 이상 기업이며 지속적인 연구개발(R&D) 투자로 성장가능성이 높은 기업이다.

기준에 따라 태창금속산업, 지디엘시스템, 플랜아이, 유콘시스템, 지티사이언, 케이엔텍, 선영시스텍, 단단, 셀아이콘랩, 휴비스, 파이버프로, 한국파워셀, 케이.엘.이.에스, 알테오젠, 솔젠트가 포함됐다.

선정된 스타기업에는 최대 5년간 지원 혜택이 주어진다. 지정 첫 해는 성장전략 컨설팅, 글로벌마케팅전략 수립 및 상용화 연구개발(R&D) 기획에 최대 3000만원, 중소기업육성자금 금리우대, 대출한도 증액, 자체적인 시장 개척단지원, 해외 바이어 초청 참가지원 등이 연계 지원된다.

또 연관사업인 수출바우처지원사업의 지원시 가점이 부여되고 이 사업에 선정될 경우 수출규모에 따라 홍보동영상 제작, 해외전시회 참가 등 기업당 3000~8000만원의 차등 지원과 내년에는 상용화 연구개발(R&D) 지원도 연 3억원 내외로 2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시는 앞으로도 지역유망중소기업 중 매년 15개사 내외를 스타기업으로 선정, 향후 2년 동안 30개사 내외로 선정하고 이중 5개 기업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문창용 과학산업국장은 "스타기업을 선도기업육성 프로그램과 접목해 지역기업의 혁신성장을 견인할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집중 육성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