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학생가정에 보내는 '농산물 꾸러미' 준비 박차
대전교육청, 학생가정에 보내는 '농산물 꾸러미' 준비 박차
  • 이관우 기자 kwlee719@dailycc.net
  • 승인 2020.05.25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대전] 이관우 기자 = 대전시교육청은 학생 가정 농산물 꾸러미 지원 방법에 학부모, 학교운영위원회, 학교관계자의 목소리를 수렴한 ‘소통과 공감의 꾸러미’를 만든다고 25일 밝혔다.

시교육청은 지난 22일 학생 가정 농산물꾸러미 품목 구성을 위한 업무협의회를 갖고, 수요자인 학부모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3만원 상당의 농산물꾸러미와 농협 농촌사랑상품권 7만원을 지원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농협 농촌사랑상품권은 대전 하나로마트에서 농수축산물 및 가공품에 한해서 구매 가능한 지류 상품권으로, 유치원생은 4만원, 초·중·고·특수·각종학교 학생에게는 7만원이 지원된다.

농산물꾸러미 구성 품목도 선호도에 영향이 적은 곡류로 구성되며, 친환경쌀의 비율을 50% 이상 반영해 ‘친환경 농가 살리기’사업의 취지도 살릴 예정이다.

학부모는 농촌사랑 상품권과 농산물꾸러미를 다음달 1일부터 5일까지 각급 학교에 신청하면, 학생가정에는 같은달 중순부터 순차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이충열 체육예술건강과장은 “의견수렴 과정으로 사업추진이 다소 늦어지긴 했지만 사업의 취지를 구현함과 동시에 학부모의 선택권을 보장할 수 있는 방안으로, 농가 및 학부모 모두가 만족하는 사업이 추진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