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코로나19 46번째 확진, 해외입국자
대전 코로나19 46번째 확진, 해외입국자
  • 황천규 기자 lin3801@dailycc.net
  • 승인 2020.05.31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쿠팡 관련 시민 58명 전원 음성"
[충청신문=대전] 황천규 기자 = 대전시는 코로나19 46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로써 대전의 누적 확진자는 총 46명(해외입국 내·외국인 15명 포함)이 됐다.

이번 확진자는 미국에서 입국한 20대 한국인 남성으로 미국 뉴욕을 방문했다가 29일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 후 광명역에서 KTX해외입국자 전용칸을 이용해 대전역 도착 후 개방형선별진료소에서 검체채취를 받고 침산동 격리시설에 입소했다.

대전시보건환경연구원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한 결과 이 남성은 30일 저녁 최종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 남성은 현재 충남대학교 병원 음압병상에 입원 중이며, 별다른 증상은 없는 상태다.

그는 입국 후 시설격리 중 확진판정을 받아 접촉자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시는 지난 부천 쿠팡 물류센터 관련 확진자가 다녀간 우송예술회관 사업설명회를 통한 지역사화 감염 우려가 높았으나 참석자 197명 중 대전시 거주 58명에 대한 전수검사 결과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