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물류창고 19곳 코로나19 방역 점검
대전시, 물류창고 19곳 코로나19 방역 점검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20.06.0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관리자 지정·운영, 사업장내 종사자 마스크 착용 관리 등
대전시청.(충청신문DB)
대전시청.(충청신문DB)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대전시가 1일부터 5일까지 지역 내 물류창고 19곳에 대한 코로나19 방역 특별 점검을 진행한다.

이번 점검은 쿠팡, 마켓컬리 등 유통기업 물류센터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거 발생함에 따라 이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 운송물류 팀장 등으로 구성된 점검반은 대전에 등록된 물류창고 동구 3곳, 유성구 4곳, 대덕구 12곳 등 모두 19곳을 점검한다.

시는 방역관리자 지정·운영, 아르바이트생을 포함한종사자 연락망 구비 등 방역수칙 교육·홍보, 출·퇴근 시 체온측정, 사업장내 종사자 마스크 착용 관리, 작업장 등에 손소독제 구비, 택배운반차량 일 1회 소독 등 시설물 및 방역용품 관리, 작업장·상하차장 일 2회 이상 환기 시행여부, 최소 1m 작업자간 거리 두기 등을 중점 점검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 19를 예방하고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물류시설에 대한 방역 실태를 긴급 점검 이에 대한 조치를 강화하는 등 방역 예방활동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