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대전 느리울초 공익근무 2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
[속보] 대전 느리울초 공익근무 2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20.07.02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서 123·124 2명 추가 확진, 기초 역학조사 진행 중
선별진료소 안내문.(충청신문DB)
선별진료소 안내문.(충청신문DB)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대전에서 2일 코로나19 확진자 2명(123~124번)이 추가 발생했다. 이 중 에는 대전 서구 느리울초등학교에서 공익 근무 중인 20대 남성이 포함돼 감염병 교내 전파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123번 확진자는 서구 관저동에 거주하는 40대 남성으로 lg유플러스 대전오류사옥 2층에 근무하는 회사원이다.

124번 확진자는 서구에 거주하는 20대 남성으로 123번의 가족이며 느리울초등학교에서 공익 근무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시 관계자는 "현재 기초역학 조사 중으로 오늘(2일) 오후 중 브리핑을 통해 상세설명 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