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저소득층 학생 가정 PC 지원...130대 이달 말부터 설치
세종시교육청, 저소득층 학생 가정 PC 지원...130대 이달 말부터 설치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20.07.03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C유지보수, 인터넷통신비, 유해정보차단 소프트웨어 등 지원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세종시교육청이 학생 간 정보격차 해소와 교육 소외계층의 학습 환경 개선을 위해 ‘교육정보화 지원 사업’을 운영한다.

이 사업은 가정형편에 따른 교육정보화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저소득층 학생들에게 컴퓨터와 인터넷통신비, 유해정보차단 소프트웨어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교육청은 올해 컴퓨터 구입비 1억 4400만원, 소프트웨어 1452만원, 인터넷통신비 1억 3728만원, 유해정보차단 소프트웨어 1170만원 등 약 3억 750만원을 편성했다.

컴퓨터 지원 대상자는 초1~고1에 재학 중인 학생 중 국민기초생활수급자다. 지난 5월 심사를 거쳐 선정된 130명의 학생에게 각 1대씩 총 130대의 컴퓨터를 이달 말부터 각 가정에 설치할 예정이다.

컴퓨터 지원 시 학생들의 학습에 필요한 한컴오피스, MS 오피스, 마인크래프트 등 소프트웨어와 컴퓨터 유지보수도 함께 지원한다.

또 국민기초생활수급자, 한 부모가정, 법정차상위대상자 등을 대상으로 인터넷통신비와 유해정보차단 소프트웨어도 지원할 예정이다.

시 교육청은 지난달 총 546명에게 인터넷통신비를 지원했다. 추가 지원대상자로 선정 시 신청한 달부터 인터넷통신비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송은주 교육복지과장은 “코로나19 여파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가정의 교육비 부담 경감뿐만 아니라 학생들의 정보격차가 교육격차로 이어지지 않도록 더욱 세심하게 살펴보고 빈틈없는 지원을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교육청은 최근 5년간 약 1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컴퓨터 643명, 인터넷 통신비 월 평균 527명을 지원하는 등 교육 소외계층의 학습 환경 개선과 정보격차 해소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