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대전청사 내 조달청 직원, 확진자 다녀간 의원 원장 등…대전 코로나19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정부대전청사 내 조달청 직원, 확진자 다녀간 의원 원장 등…대전 코로나19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20.07.08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7~149번 모두 140번 확진자와 연결고리, 150번 조달청 직원
대전시가 다중이용시설 방역활동을 하고 있다.(충청신문DB)
대전시가 다중이용시설 방역활동을 하고 있다.(충청신문DB)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대전에서 8일 코로나19 확진자 4명이 추가 발생했다.

이날 오전 추가 확진된 147번~149번은 모두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다. 150번은 역학조사 진행 중이다.

147번 확진자는 유성구 원내동에 거주하는 50대 남성으로 원내동 소재 A의원 원장이다.

A의원은 140번 확진자가 지난달 29일·30일, 7월 1일·4일·6일 등 모두 5번이나 방문한 이력이 있는 곳이다.

해당 의원에서 근무하던 147번의 아내(148번)도 양성 판정을 받았다.

140번 확진자와 관련 A의원 원장 부부 외에 30대 아들(143번 확진자), 143번 확진자의 직장 동료도 추가 확진 됐다.

149번 확진자는 서구 탄방동에 거주하는 20대 남성으로 세이백화점 매장 직원이다. 확진자들이 근무한 세이백화점은 현재 임시 휴장 중이다.

140번 확진자의 구체적인 감염원과 감염경로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150번 확진자는 유성구 도룡동에 거주하는 40대로 조달청에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현재 역학조사 진행 중이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