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시대, 대전 언택트 관광지 10곳
코로나 시대, 대전 언택트 관광지 10곳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20.07.08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밭수목원·뿌리공원 등 한국관광공사의 언택트 관광지 100선 선정
대전 장태산자연휴양림.(사진=대전시 제공)
대전 장태산자연휴양림.(사진=대전시 제공)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대전지역 관광명소 10곳이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전국 언택트관광지 100선에 이름을 올렸다.

8일 시에 따르면 한국관광공사와 7개 지역관광공사로 구성된 지역관광기관협의회는 코로나19를 피해 상대적으로 여유롭고 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는 전국 '언택트관광지 100선'을 선정, 지난 29일 발표했다.

전국적인 명소가 다수 포함된 언택트관광지 100선에 선정된 대전의 명소는 장태산자연휴양림, 한밭수목원, 만인산자연휴양림, 뿌리공원, 국립대전현충원, 상소동산림욕장, 대청호오백리길, 식장산문화공원, 계족산황톳길, 수통골 등 10곳이다.

언택트관광지 100선은 지역에서 추천한 관광지 중 기존에 잘 알려지지 않은 관광지, 개별여행 및 가족단위 테마 관광지, 야외 관광지, 자체 입장객 수 제한을 통해 거리두기 여행을 실천하는 관광지 등의 기준요건을 검토해 최종선정 됐다.

이들 관광지는 2020년 특별 여행주간(7.1~19일) 기간 중 적극 홍보를 통해 안전여행을 확산시키는 한편 하계 여행성수기를 맞아 일부 유명관광지로 관광객이 편중되는 현상을 해소하면서 여행 수요를 분산시키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도현 관광마케팅과장은 "대전의 언택트관광지가 많은 관심을 받으면서 방문객이 점차 늘고 있다"며 "앞으로 변화하는 여행추세에 맞춰 신규 관광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안전여행 문화를 정착시키고 대전여행 활성화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