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어린이집연합회, 아동학대 근절·안심보육 자정 결의 대회
충남어린이집연합회, 아동학대 근절·안심보육 자정 결의 대회
  • 장선화 기자 adzerg@naver.com
  • 승인 2020.08.01 2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어린이집연합회 민간분과 위원회 지난달 28일 최근 도내 어린이집에서 발생한 아동학대 사건과 관련해 자정결의대회를 가졌다.

[충청신문=천안] 장선화 기자 = 충남어린이집연합회 민간분과 위원회(위원장 김선희)는 최근 도내 어린이집에서 발생한 아동학대 사건과 관련해 자정결의대회를 가졌다고 2일 밝혔다.

지난달 28일 도내 10개 시·군(천안·아산·당진·서산·홍성·예산·보령·공주·금산·계룡)의 민간어린이집이 참여한 가운데 아동 학대 근절·안심보육 자정 결의 대회를 열었다.

결의문에는 “보육에 대한 확고한 신념과 사명감으로 재무장하고 아이들을 따뜻한 사랑과 헌신의 마음으로 돌보겠다”며 “부모가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어린이집을 만들기 위해 교직원 모두가 참여하는 아동학대 예방교육을 매월 실질적 상황 중심으로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위원회 차원의 현장 점검 및 교육제도 개선 노력 △아동복지법 제3조에 따른 신체적·정신적 가혹행위에 대한 명확한 이해와 아동을 최우선으로 보호하는 교직원 △책임 보육과 아동 인권 존중·실천 등을 다짐했다.

김선희 위원장은 “보육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우리 영유아들이 항상 사랑받고 존중받으며 안전하고 질 높은 보육환경에서 자라날 수 있도록 보육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