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적십자봉사회제천지구협의회, 폭우 속 수해복구 매진
대한적십자봉사회제천지구협의회, 폭우 속 수해복구 매진
  • 조경현 기자 jgh1554@dailycc.net
  • 승인 2020.08.06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부터 용두동, 화산동, 청풍면 등 찾아 묵묵한 봉사 감동
대한적십자봉사회제천지구협의회 회원들이 침수지역 토사 처리를 하고 있다. (사진=제천시 제공)
대한적십자봉사회제천지구협의회 회원들이 침수지역 토사 처리를 하고 있다. (사진=제천시 제공)
[충청신문=제천] 조경현 기자 = 대한적십자봉사회제천지구협의회(회장 김진환)는 300mm 이상의 집중 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지난 3일 이른 아침부터 용두동, 화산동, 청풍면 등 각 피해지역으로 흩어져 자원봉사를 묵묵히 펼치고 있다.

폭우 속 수해복구에 참여한 100 명의 회원들은 용두동 하소1통에서 토사 제거 및 배수로 정비를 시작으로 화산동 무지골 회관에서 침수지역 토사 처리에 힘을 보탰다.

아울러, 지난 5일에는 청풍면 장선리에서 40여 명이 궂은 날씨 속에서도 주민들의 일상생활 복구를 돕기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대한적십자봉사회제천지구협의회는 계속되는 폭우로 인해 주택 침수, 도로 유실 등 피해가 끊이지 않는 가운데 피해 지역 복구에 큰 버팀목이 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일손이 절실한 때에 적극적으로 봉사활동에 동참해주신 덕분에 정말 큰 힘이 되고 있다”라며 “빠른 피해 복구를 위해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충청신문사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