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두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태안군, 두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김정식 기자 poloasin@dailycc.net
  • 승인 2020.08.13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태안군청 청사
사진은 태안군청 청사
[충청신문=태안] 김정식 기자 = 태안군에서 여성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태안지역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것은 이번이 두번째 사례다.

군는 13일 태안읍에 사는 A씨(42세 여성)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함께 사는 A씨의 남편과 아이 셋은 현재 전체조사 중이며,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이다.

A씨 가족은 지난 10일 지인 B씨 가족과 서산에서 식사를 했고, 12일 B씨로부터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연락이 와 A씨도 미열 등 근육통이 있어 오후 10시경 태안의료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았다.

그리고 A씨는 13일 오후 3시경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군에 따르면, A씨의 이동경로를 충청남도 역학조사단, 태안군 역학조사단이 심층 역학조사 중에 있다고 말했다.

또한 확진자의 이동 경로 및 거주지에 긴급 방역을 했으며, 앞으로 CCTV와 신용카드 추적을 통해 감염 경로와 역학조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은 경로당, 수영장등 군이 운영하는 모든 시설을 14일부터 잠정적으로 중단 한다고 밝혔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