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코로나19 사각지대 학업중단 적극 대응
세종시교육청, 코로나19 사각지대 학업중단 적극 대응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20.08.14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안교육 위탁교육기관 및 학업중단청소년 지원기관 현장 컨설팅 실시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세종시교육청이 코로나19로 인한 학업중단 우려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학업중단 위기 학생 상담 지원과 기관별 현장 컨설팅을 실시한다.

시 교육청은 로저스심리상담센터, 휴아동심리상담센터, 킴스피치언어심리연구소 등 상담전문기관과 함께 오는 31일까지 2학기 등교가 두렵거나 학업중단 위기 징후가 있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심리 상담을 지원한다.

또 학업중단 숙려제 및 대안교육 희망 학생, 학업중단 청소년들이 교육을 받는 대안교육 위탁교육기관 및 학업중단청소년 학습지원 기관 총 10개 기관을 대상으로 현장 컨설팅을 오는 21일까지 실시한다.

컨설팅을 통해 2학기 대면 위탁교육에 대비한 코로나19 방역 상황, 1학기 교육 결과 환류를 통한 2학기 운영, 특색프로그램 강화 방안, 아동학대 신고의무자교육 이수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협의해 내년 학업중단 예방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코로나19로 인해 우울함을 겪는 학생이 학업중단의 위기를 잘 극복해 건강하게 학업을 지속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앞으로도 교직원, 민간 대안교육 및 상담 전문가와 소통하고 협력해 2학기 개학 이후 세종시의 청소년들이 건강한 교육 환경 아래 마음껏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심리적 안전망 구축에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상담을 희망하는 학생은 학부모와 함께 상담전문기관을 방문, 전문가 상담을 통해 2학기 학교생활 적응력을 기를 수 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