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은하수공원 봉안당 추석 연휴 무 개방
세종은하수공원 봉안당 추석 연휴 무 개방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20.09.16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잔디장·수목장 참배 가능...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해 참배 온라인 사전 예약제 시행
은하수공원 봉안당 전경(세종시설관리공단 제공)
은하수공원 봉안당 전경(세종시설관리공단 제공)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올 추석에는 은하수공원 봉안당을 개방하지 않는다.

세종시설관리공단은 참배객이 폭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명절연휴인 30일부터 내달 4일까지 실내 봉안 시설을 개방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실내 봉안시설에 대한 복지부의 추석 명절 방역 대책인 ‘1일 추모객 총량 예약제’ 실시에 따라서다.

명절 전후 참배를 희망하는 추모객은 봉안당이 개방되지 않는 추석 연휴(9월 30일~10월 4일)를 제외한 17일부터 다음달 14일까지 온라인 사전예약을 통해서만 방문이 가능하다. 16일 오전 11시부터 은하수공원 홈페이지에서 예약할 수 있다.

사전 예약 운영 기간에는 30분 단위로 제한된 인원만이 봉안시설로 입장 할 수 있다.마스크 착용과 2m 거리두기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제례 실은 폐쇄된다. 실내음식물 섭취도 불가하다.

코로나19로 직접 방문하지 못하는 추모객을 위해 보건복지부에서는 오는 21일부터 e하늘 온라인 추모·성묘 서비스를 제공한다.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에 접속, 온라인 성묘 신청 후 차례 상 차리기, 헌화하기, 추모의 글 작성 등 기능을 이용하면 된다.

한편 은하수공원의 실외 시설인 잔디장과 수목장은 추석 연휴 참배가 가능하다. 다만 음식물 섭취는 금지다. 간단한 헌화와 참배만 허용된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