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유교문화진흥원 출범 앞두고 미래비전 논의... 충남역사문화연 포럼
한국유교문화진흥원 출범 앞두고 미래비전 논의... 충남역사문화연 포럼
  • 홍석원 기자 001hong@dailycc.net
  • 승인 2020.09.23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23일 한국유교문화진흥원의 발전기반 마련을 위한 ‘한국유교문화진흥원 미래비전 연구포럼'을 개최했다. (사진=충남역사문화연구원 제공)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23일 한국유교문화진흥원의 발전기반 마련을 위한 ‘한국유교문화진흥원 미래비전 연구포럼'을 개최했다. (사진=충남역사문화연구원 제공)
[충청신문=내포] 홍석원 기자 =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내년 준공을 앞둔 한국유교문화진흥원의 발전기반 마련을 위한 ‘한국유교문화진흥원 미래비전 연구포럼’을 열고 학계 석학들이 참여해 비전과 목표에 대한 뜨거운 토론을 펼쳤다.

한국유교문화진흥원은 논산시 노성면에 내년 9월 준공예정으로 지하1층, 지상2층의 라키비움 복합시설과 7개동의 한옥연수시설을 갖추었으며, 종학당 ·명재고택· 돈암서원 등 대표적인 유교문화유산이 인근에 자리잡고 있다.

박병희 원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제기되고 있는 환경문제, 비대면 소통문제, 인간소외 문제들에 대해서 휴머니즘과 공동체 바탕을 둔 유교문화의 사회적 함의가 크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