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제66회 백제문화제 26일 개막
공주시, 제66회 백제문화제 26일 개막
  • 정영순 기자 7000ys@dailycc.net
  • 승인 2020.09.27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상 첫 온라인 개최, 포스트 코로나 시대 백제문화제 의미 새롭게 다진다!
제66회 백제문화제 혼불 채화 모습.(사진=공주시 제공)
제66회 백제문화제 혼불 채화 모습.(사진=공주시 제공)
[충청신문=공주] 정영순 기자 = 공주시 역사상 처음으로 비대면 온라인으로 치러지는 제66회 백제문화제가 26일 혼불 채화를 시작으로 9일간의 새로운 여정에 돌입했다.

시에 따르면, 26일 오전 8시 30분 정지산 천제단에서 백제 영혼의 혼을 불러일으키는 혼불 채화를 통해 올 백제문화제의 시작을 알리고 시민의 평안을 기원했다.

이어 송산리고분군 숭덕전에서는 문주왕과 삼근왕, 동성왕, 무령왕, 성왕의 업적을 기리는 웅진백제 5대왕 추모제를 거행했다.

시는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웅진백제왕 추모제 봉행위원회를 2년 전 설치, 운영해 제례의 예법과 격식부터 제례악, 제복 등 제례 전반을 새롭게 선보여 눈길을 모았다.

김정섭 시장은 “전국 3대 축제로 성장한 오늘날 백제문화제의 기원은 바로 제례 및 불전 행사이다”며 “특히 올해는 웅진백제 5대왕을 기리는 동시에 온 국민의 염원을 담아 코로나19 종식을 함께 기원드렸다”고 말했다.

오는 10월 4일까지 공주와 부여 일원에서 열리는 올해 백제문화제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외부 행사를 대폭 축소하고 제례 및 불전 행사 그리고 비대면 방식의 일부 프로그램으로 열린다.

우선, 백제25대 무령왕의 업적과 우리나라 전통의 차문화를 널리 알리기 위한 무령왕 헌공다례가 27일 오전 1시 무령왕릉 일원에서 열린다.

이어 오후 5시 금강신관공원에서는 역대 군왕과 나라를 위해 헌신한 호국영령을 기리는 영산대제가 개최된다.

지난해 백제문화제 최고의 화제작으로 떠올랐던 뮤지컬 웅진판타지아는 ‘무령대왕’이라는 제목으로 한층 업그레이드된 무대를 선보인다.

무령왕이 왕위에 오르면서 갱위강국(更位强國)을 선포하기까지의 과정과 의미를 춤과 노래로 엮은 프로그램으로, 10월 1∼3일 오후 7시 30분 공주시 유튜브를 통해 라이브로 감상할 수 있다.

추석 연휴 온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집콕 라이브-백제골든벨’ 퀴즈 대회도 온라인으로 열린다.

9월 30일과 10월 4일 이틀간 개최되는데 우승팀에는 100만 원, 준우승팀에는 50만 원, 3위는 30만 원 상당의 공주페이가 지급되는데, 9월 29일까지 홈페이지(www.공주백제퀴즈왕.com)를 통해 사전 신청해야 참여 가능하다.

이와 함께 대통령기록관과 연계한 특별전시 ‘동아시아 교류의 중심 백제, 그 흔적을 잇다’가 9월 28일부터 10월 18일까지 충남역사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열려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역시 온라인(www.백제교류.com)을 통해서도 만나볼 수 있다.

시는 공주와 백제, 백제문화제의 역사, 특산품, 관광지 등을 소개하는 유튜브 콘텐츠도 제작해 축제기간 매일 정오 공주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해 색다른 재미와 정보를 제공한다.

김정섭 시장은 “올해 백제문화제는 코로나19로 인해 역사상 처음으로 비대면 축제 중심으로 개최하게 됐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백제문화제의 의미를 새로운 형식에 담아내는 노력을 기울이면서 한 단계 더욱 성장하는 축제로 개최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