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교육청, 고교학점제 권역별 협의회 개최
대전시교육청, 고교학점제 권역별 협의회 개최
  • 조수인 기자 suin@dailycc.net
  • 승인 2020.10.16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3일까지… 관내 63개교 대상 역량강화 지원
대전시교육청은 16일부터 내달 13일까지 고교학점제 전면 도입에 필요한 학교 지원 사항을 파악하기 위해 관내 고등학교 63개교를 대상으로 12권역 체제를 구축하고 찾아가는 협의회를 실시한다. (사진=대전교육청 제공)
대전시교육청은 16일부터 내달 13일까지 고교학점제 전면 도입에 필요한 학교 지원 사항을 파악하기 위해 관내 고등학교 63개교를 대상으로 12권역 체제를 구축하고 찾아가는 협의회를 실시한다. (사진=대전교육청 제공)
[충청신문=대전] 조수인 기자 = 대전시교육청은 16일부터 내달 13일까지 고교학점제 전면 도입에 필요한 학교 지원 사항을 파악하기 위해 관내 고등학교 63개교를 대상으로 12권역 체제를 구축하고 찾아가는 협의회를 실시한다.

이번 협의회는 단위학교 담당 교원을 대상으로 고교학점제 사업 현황을 종합적으로 안내해 학교 현장에 학점제형 학사 운영을 조기에 안착시킬 목적으로 마련됐다. 코로나 19 확산 방지와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단위학교 핵심 교원만 참여하는 소규모 형태로 진행된다.

협의 운영과제는 ▲일반고 학점제 운영 ▲직업계고 학점제 운영 ▲너두나두 공동교육과정 운영 ▲학점제형 학교 공간 구성 ▲교원 역량 강화 연수 운영 ▲고교-대학연계 원클래스 학생 강좌 운영 ▲중등 교과 순회 교사 운영 등 7과제이며, 협의회 실시 전 학교로부터 의견 및 요구사항을 반영해 사례 위주로 과제를 협의하게 된다.

시교육청은 내년 관내 마이스터고와 특성화고 12개교를 모두 선도학교로, 모든 일반고를 2025년까지 단계적으로 연구·선도학교로 운영할 계획이며, 단위학교에 학점제형 학생 맞춤형 교육기반이 마련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고덕희 교육정책과장은 “선택·경험·성장 중심 고교학점제 안착을 위하여 현장 중심 협업 시스템을 갖추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시교육청은 대전 관내 모든 학교가 학생 중심 학점제형 학사제도를 운영할 수 있도록 역량 강화 지원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