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지사, 공주시 來訪... 김정섭 공주시장과 코로나19 점검 및 현안 논의
양승조 충남지사, 공주시 來訪... 김정섭 공주시장과 코로나19 점검 및 현안 논의
  • 정영순 기자 7000ys@dailycc.net
  • 승인 2020.10.20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방역상황 점검…공주시 현안 논의
양승조 충남지사가 20일 코로나19 방역상황 점검 및 현안 논의를 위해 공주시를 찾았다.(사진=공주시 제공)
양승조 충남지사가 20일 코로나19 방역상황 점검 및 현안 논의를 위해 공주시를 찾았다.(사진=공주시 제공)
[충청신문=공주] 정영순 기자 = 양승조 충남지사가 20일 코로나19 방역상황 점검 및 현안 논의를 위해 공주시를 찾았다.

이날 양 지사는 코로나19 일선 방역 현장을 방문하고 지역 어르신들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현장 점검 및 간담회에는 양 지사와 김정섭 시장, 도·시의원, 사회단체장, 마을주민 등이 참여했다.

양 지사는 가장 먼저 공주시 의당면 두만리 예하지 마을을 찾아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마을 주민들을 격려하고, 감염병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등 건강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생활 속 방역지침 준수를 당부했다.

11년 동안 농촌체험관광 마을을 운영하고 있는 예하지 마을은 2년 연속 체험객 1만 명을 유치하고 있는 곳으로, 주민들은 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한 기초생활기반 조성 및 마을 진입로 개설 등을 건의했다.

이어 양 지사는 공주 시니어클럽이 운영하는 ‘흥미진진 마곡카페’를 찾아 노인일자리 종사자들을 격려하고 어르신들의 사회참여 활동 지원 방안 및 애로사항 등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또한, 보훈회관과 노인회 공주시지회를 잇따라 방문, 지역 어르신들과 간담회를 갖고 국가유공자 참전 수당 지원 등 예우 방안이 필요하다는 것에 깊이 공감했다.

특히, 전국 최초로 시범 실시되는 충남형 어르신 놀이터 조성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추가 재원 지원 요청에 양 지사는 적극 검토하겠다고 화답했다.

양 지사와 김 시장은 마지막으로 시청 집현실로 자리를 옮겨 법정 문화도시 지정에 도전하고 있는 공주시를 행정적·재정적으로 적극 돕겠다는 내용의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김 시장은 “바쁜 도정 업무에도 불구하고 공주시 현안을 꼼꼼히 살펴봐 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충남도정에 적극 동참하는 한편, 지역의 여러 현안을 슬기롭게 해결하도록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