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2020 한빛대상 시상식 개최
한화, 2020 한빛대상 시상식 개최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20.10.21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봉사, 효행다문화, 교육과학기술 등 6개 부문 수상
21일 김신연 한화커뮤니케이션위원회 사장이 2020 한빛대상 시상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제공)
21일 김신연 한화커뮤니케이션위원회 사장이 2020 한빛대상 시상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제공)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한화그룹과 대전MBC가 충청 지역사회 발전에 공헌한 이들을 발굴해 포상하는 '2020 한빛대상' 시상식이 21일 대전MBC 공개홀에서 개최됐다.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한빛대상은 지난 6월 후보자 접수를 시작해 심사위원들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6개 부문에 대한 수상자를 최종 확정했다.

이날 시상식은 김신연 한화커뮤니케이션위원회 사장, 신원식 대전MBC 사장을 비롯해 김명수 대전시 정무부시장, 이우성 충남도 문화체육부지사, 설동호 대전시교육감, 최병욱 심사위원장(한밭대 총장), 조웅래 수상자회 회장(맥키스컴퍼니 회장) 등 지역 인사 및 수상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각 부문별 수상의 영예는 김용순 제일미용실 원장(사회봉사 부문), 고순자 광천읍 새마을부녀회 총무(효행다문화 부문), 정승호 보문중학교 교사(교육과학기술 부문), 최창석 공주문화원 원장(문화예술체육 부문), 권혁남 이비가푸드 회장(지역경제발전 부문), 충남대병원 감염관리실 의료진(특별상 부문)에게 돌아갔으며 수상자들에게는 각각 상패와 10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됐다.

이날 김신연 사장은 "수상자들이 보여준 지역사회에 대한 사랑과 희생은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많은 이들에게 큰 위로와 힘이 될것"이라며 "앞으로도 그룹의 동반성장철학인 '함께 멀리'의 가치를 구현하는 다양한 활동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