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리틀야구단, 2020 U-12 전국 리틀야구 대회 ‘준우승’
세종시리틀야구단, 2020 U-12 전국 리틀야구 대회 ‘준우승’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20.10.24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103개 팀 참가...이민성 선수 준결승서 대회 유일 만루 홈런
세종시리틀야구단이 ‘전국 리틀야구 U-12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사진=세종시리틀야구단 제공)
세종시리틀야구단이 ‘전국 리틀야구 U-12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사진=세종시리틀야구단 제공)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세종시리틀야구단(감독 안상국)이 ‘전국 리틀야구 U-12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한국 리틀야구 연맹이 주최한 이번 대회는 전국에서 103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지난 16일부터 23일까지 경기도 화성드림파크에서 열렸다.

이번 준우승 주역(만 12세 이하)대부분은 지난해 미국 메이저 리그가 후원해 국내 최초로 열린 MLB컵 대회의 초대 챔피언들이다. 이중 이민성 선수는 준결승서 대회 유일의 만루 홈런을 치기도 했다.

세종시리틀야구단은 지난 2013년 창단, 지난해 U-10 우승, 한화이글스 연고 지역 U-13 우승, MLB컵 우승 등 최근 눈에 띄는 성적을 내며 리틀야구 명문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안상국 감독은 "코로나 문제로 다른 지역에 비해 훈련양이 많이 부족한 상황에서도 매 경기 집중력을 발휘해 좋은 성적을 거둔 선수들이 대견스럽다"며"프로야구 선수를 꿈꾸는 우리 아이들이 한 뼘 더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된 대회였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