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조기술융합센터 건립’ 중앙투자심사 통과
‘제조기술융합센터 건립’ 중앙투자심사 통과
  • 이성엽 기자 leesy8904@daillycc.net
  • 승인 2020.11.08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내포] 이성엽 기자 = 충남도는 행정안전부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에서 ‘제조기술융합센터 건립’ 사업이 최종 통과했다고 밝혔다.

8일 도에 따르면 제조기술융합센터는 ‘천안아산 KTX 역세권 연구개발(R&D) 집적지구’의 핵심 인프라로, 디지털 뉴딜의 핵심기술인 D.N.A(Data, Network, AI)를 적용, 제조 테이터 수집, 분석 및 기업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거점 시설이다.

센터는 강소연구개발특구 내 총사업비 443억원을 투입, 5000㎡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로 건립되며, 장비 및 테스트베드 구축, 관련 기업 입주, 강소특구 캠퍼스 등이 조성된다. 완공은 2024년이다.

도 관계자는 “디스플레이·자동차부품 등 충남 주력산업 및 관련 전후방 산업의 기술고도화를 통해 도내 중소기업 성장기반 강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