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 27일 철도노조 태업 일부 열차 지연 운행
한국철도, 27일 철도노조 태업 일부 열차 지연 운행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20.11.27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행상황 사전 확인 당부… 변경·취소 수수료 면제
한국철도는 27일 전국철도노동조합의 태업으로 열차 운행 차질이 예상됨에 따라 고객 불편 최소화를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선다. (사진=한국철도 제공)
한국철도는 27일 전국철도노동조합의 태업으로 열차 운행 차질이 예상됨에 따라 고객 불편 최소화를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선다. (사진=한국철도 제공)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한국철도는 27일 전국철도노동조합의 태업으로 열차 운행 차질이 예상됨에 따라 고객 불편 최소화를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선다.

우선 가용 가능한 비상대기 열차와 차량정비 지원 인력을 총동원해 지연 발생 시 긴급 투입하고, 역 안내 인력을 추가로 투입해 열차 이용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태업 기간 중 열차에 대한 환불(취소), 변경 수수료는 면제된다.

특히 코로나19 방역에 소홀함이 없도록 출·도착역에서 시행하는 객실 소독작업에도 인원을 보강할 계획이다.

한국철도는 철도고객센터 전화문의는 코레일네트웍스의 파업으로 연결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다며 태업 기간에는 사전에 모바일앱 '코레일톡' 또는 홈페이지(www.letskorail.com)를 통해 열차운행 상황을 확인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국철도 측는 "철도노조의 태업으로 인한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며 "철도노조와의 교섭에도 충실히 임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