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가격리 수험생 수능시험장 이동지원
자가격리 수험생 수능시험장 이동지원
  • 황아현 기자 winherah@dailycc.net
  • 승인 2020.11.28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차 이동 불가능한 자가격리 수험생 시험장까지 안전 수송
[충청신문=대전] 황아현 기자 = 대전시는 21학년도 대입수능시험일인 내달 3일 코로나19로 자가격리 중인 수험생의 안전한 수송지원을 위해 수험생 시험장 이동지원반을 구성해 지원한다.

대전지역에서는 36개교 931개 교실에서 대학수능시험을 보게 되는데, 수험생 중 코로나19 확진자는 대전보훈병원의 별도 시험장에서 시험에 응시하게 된다.

자가격리 중인 수험생은 신탄진고등학교에서 시험을 보게 된다.

정신영 재난관리과장은 "코로나19로 자가격리 중인 수험생이 안전하게 시험에 응시할 수 있도록 대전시 교육청·소방본부·자치구와 자가격리 수험생 지원반을 구축했다"며 "자가용 차량을 이용한 이동이 불가능한 수험생을 대상으로 구급차량을 지원해 시험장까지 안전하게 수송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가격리 중인 수험생 중 시험장인 신탄진고까지 이동지원이 필요한 수험생은 대전시 재난관리과로 연락하면 된다.

대전시 재난관리과 042-270-5952.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