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소방서, 겨울철 공사장 용접·용단 작업 시 화재예방 당부
청양소방서, 겨울철 공사장 용접·용단 작업 시 화재예방 당부
  • 최태숙 기자 cts010500@dailycc.net
  • 승인 2021.01.05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청양] 최태숙 기자 = 청양소방서(서장 김경호)는 겨울철 공사 현장에서 용접ㆍ용단 작업 중 화재발생 가능성이 높아 해당 작업 시 화재 예방 안전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각별히 당부했다.

겨울철 공사장 화재 원인 중 하나인 용접불티는 주변에 쌓여 있는 물건 등 가연물에 조그만 불티가 닿아도 쉽게 화재로 확대되기 때문에 용접·용단작업 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특히, 불꽃을 사용하는 용접 기구를 사용할 때에는 작업장 주변 반경 10m 이내에는 가연물을 쌓아두지 않아야 하고, 용접 작업 시 불꽃 받이 및 방염시트 설치하는 것 외에도 작업자로부터 5m 이내 소화기를 비치해 화재예방을 위한 안전조치가 필요하다.

소방서 관계자는 “공사장은 화기 취급과 가연물질 사용량이 많아 화재 위험성이 상당히 높다.”며, “특히 용접·용단 작업 중 화재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작업을 시작하기 전에 소화기 비치가 가장 우선이 될 수 있도록 해주길 바란다.” 고 전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