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LH·대전도시공사, '정동 공공주택'사업 위한 기본협약 체결
동구·LH·대전도시공사, '정동 공공주택'사업 위한 기본협약 체결
  • 정용운 기자 knkn2004@dailycc.net
  • 승인 2021.01.13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청사. (사진=동구 제공)
동구청사. (사진=동구 제공)
[충청신문=대전] 정용운 기자 = 대전 동구는 13일 한국토지주택공사 대전충남지역본부, 대전도시공사와 '정동 공공주택'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상호협력을 위한 기본협약을 체결했다.

해당 지역은 지난해 4월 22일 국토부, 대전시, 동구, LH, 도시공사가 '대전역일원 쪽방촌 도시재생방안' 추진 공동발표 후 지난달 7일 공공주택지구로 지정됐다.

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오는 2025년 입주를 목표로 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다.

사업이 추진되는 동안 기존 주민들의 내몰림 방지를 위해 인근 도시재생사업지역 내 숙박시설 임차 등을 통한 임시 이주 공간 마련하고 올해 설계공모, 주민의견 수렴 등을 거쳐 지구계획을 수립해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황인호 청장은 "정동 공공주택사업을 통해 대전의 중심이자 관문인 대전역 일원의 원도심 기능을 회복하겠다"며 "쇠퇴한 지역 상권을 활성화함과 동시에 낙후된 도심환경이 깨끗하고 쾌적하게 재창조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