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거액 횡령한 서산수협 직원... '경찰조사 중'
[단독] 거액 횡령한 서산수협 직원... '경찰조사 중'
  • 이성엽 기자 leesy8904@daillycc.net
  • 승인 2021.01.15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협내부 함구령... 20억 가량으로 알려져
서산수협 전경
서산수협 전경(충청신문DB)

[충청신문=태안] 이성엽·김정식 기자 = 서산수협직원이 거액을 횡령, 경찰이 수사에 들어갔다.

복수의 관계자에 따르면 해당 직원은 태안 신진도에 있는 경제사업부 산업과 직원으로 횡령한 금액은 20억 원 가량으로 알려졌다.

횡령은 수협 내 연말 결산 중 금액이 맞지 않아 발각됐으며 내부적으로 함구령이 내려진 상태라 정확한 경위는 파악되지 않았다.

수협 관계자는 “현재 경찰에 의뢰한 상태로 자세한 사항은 밝힐 수 없다”고 잘라 말했다.

경찰은 “지난 14일 고소장이 접수됐으며 참고인 조사 등 수사가 진행 중”이라며 “아직 초등수사 단계이기 때문에 밝힐 수 없다. 수사가 마무리 되면 밝히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