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유업 천안공장, 천안시복지재단에 1000만원 후원
남양유업 천안공장, 천안시복지재단에 1000만원 후원
  • 장선화 기자 adzerg@naver.com
  • 승인 2021.01.23 2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유업 천안공장이 지난 21일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해 후원금 1000만원을 천안시복지재단을 통해 전달했다.  (사진=천안시 제공)
남양유업 천안공장이 지난 21일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해 후원금 1000만원을 천안시복지재단을 통해 전달했다. (사진=천안시 제공)
[충청신문=천안] 장선화 기자 = 남양유업 천안공장(공장장 이종찬)은 지난 21일 천안시복지재단에 1000만원을 후원했다.

남양유업 천안공장은 매년 지속적으로 취약계층을 위한 후원 및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오고 있으며, 특히 이번 후원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내 건강하고 밝은 지역사회형성에 동참하고자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모금으로 이뤄졌다.

이종찬 공장장은 “어려운 시기에 이렇게 기부할 수 있게 돼 참으로 뜻깊다”며 “취약계층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할 수 있게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과 상생하고 발전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남양유업 천안공장의 기업 활동과 사회공헌활동이 지역경제 및 복지향상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음에 감사하다”며 “시도 지역경제 활성화와 취약계층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갑수 천안시복지재단 이사장은 “이종찬 공장장님 이하 임직원들의 자발적 성금 모금을 통한 후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재단은 지역 내 취약계층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업무를 수행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답했다.

한편 남양유업 천안공장은 1965년 청수동, 2002년 목천읍 지산리에 자리 잡은 지역향토기업으로 지역사회 나눔 확산 운동을 통해 천안시 복지향상을 위해 꾸준하고 우수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