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코로나19 대응 특별대책 전개
공주시, 코로나19 대응 특별대책 전개
  • 정영순 기자 7000ys@dailycc.net
  • 승인 2021.01.26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물품 지원 등 각 기관·단체와 긴밀한 협업체제 유지
코로나19 유관기관 특별대책회의 모습.(사진=공주시 제공)
코로나19 유관기관 특별대책회의 모습.(사진=공주시 제공)
[충청신문=공주] 정영순 기자 = 공주시는 25일 시청 대백제실에서 관내 유관기관단체와 코로나19 합동 특별대책회의를 갖고 확산 예방에 나섰다.

이존관 부시장 주재로 열린 이날 회의에는 공주의료원과 농협공주시지부, (사)공주시관광협의회, 공주교육지원청, 공주경찰서 관계자 등이 참석해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시는 코로나19 확진자 및 격리자 현황을 비롯해 ▲확진자 이동 경로 정보 공개 확대 방안 ▲주요 행사 일주일 취소 및 연기 ▲100인 이상 이용시설 방역 강화 등 한층 강화된 방역대책 추진 상황 등을 보고하고 각 기관‧단체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특히, 다수의 인원이 모이는 행사나 교육, 회의 등을 최대한 자제하고, 부득이한 경우 참여인원 제한 및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할 것과 가급적이면 비대면 온택트 행사로의 전환을 당부했다.

또한, 야간 운영 시설에 대한 효율적인 현장점검을 위해 야간대응반을 편성 운영할 예정으로, 공주경찰서와 협업체계를 유지, 공동대처에 나서기로 했다.

이존관 부시장은 “코로나19에는 안전지대가 없는 만큼 긴장감을 갖고 자체 방역에 만전을 기울여 달라”며 “마스크나 체온계, 손소독제, 비말차단용 칸막이 등 방역물품이 적기에 지원될 수 있도록 각 기관‧단체와의 긴밀한 협력체계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