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인철 의원 “어린이집 만 4세 유아도 교육비 지원해야”
오인철 의원 “어린이집 만 4세 유아도 교육비 지원해야”
  • 홍석원 기자 001hong@dailycc.net
  • 승인 2021.01.27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의회 기경위... “유치원만 차별적 지원은 편가르기”
오인철 충남도의원.
오인철 충남도의원.
[충청신문=내포] 홍석원 기자 =충남도의회 오인철 의원(천안6·더불어민주당)은 최근 열린 제326회 임시회 기획경제위원회 1차 회의에서 어린이집 유아교육비에 대한 사립유치원과 형평성 있는 지원을 요청했다.

오 의원은 “지난 2018년 7월 양승조 지사와 김지철 교육감이 사립유치원 지원 업무협약까지 체결하며 2020년부터 무상교육을 5세까지 시행했는데, 올해 초 충남교육청이 유치원만 만 4세까지 무상 지원하겠다는 공문이 전달돼 어린이집 단체 민원이 빗발치고 있다”고 말했다.

오 의원은 “지금 어린이집 원아모집 시기인데 이같은 방침이 나오면 누가 어린이집에 보내겠느냐”며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모두 충남도민의 자녀다. 똑같이 교육세를 내고 통일된 교육과정으로 교육을 받고 있다”고 질타했다.

오 의원은 “표면적으로는 5세까지 지원해준다고 약속해 놓고 정작 이렇게 차별적 지원을 하겠다는 무책임한 행위가 아닌지 의심스럽다”면서 “아이키우기 좋은 충남이 될 수 있도록 충남도청은 산출근거를 기초로 재점검해 조속히 대응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에 김하균 도 기획조정실장은 “본 사항은 이해관계자가 많은 것이 사실”이라며 “도의 입장을 빨리 밝히고 내부 확인을 통해 최대한 빠르게 점검하겠다”고 답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