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도시정비사업 갈등해결 '시동'
동구, 도시정비사업 갈등해결 '시동'
  • 정용운 기자 knkn2004@dailycc.net
  • 승인 2021.01.27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청사. (사진=동구 제공)
동구청사. (사진=동구 제공)
[충청신문=대전] 정용운 기자 = 대전 동구는 지역 재건축·재개발 등의 분쟁을 신속하게 해결하기 위한 '도시정비사업 갈등 조정위원회'가 27일 중회의실에서 첫 회의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삼성1구역 재개발사업구역 내 인쇄업체 영업권 보상·생존권 박탈, 가오동1구역 재건축사업으로 인한 주민들의 일조권 침해·교통 혼잡 등에 대한 대책 논의가 이뤄졌다.

황인호 청장은 "도시정비사업 갈등 조정위원회의 운영으로 그동안 심화된 주민갈등이 상당 부분 완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현장별 맞춤식 갈등 조정으로 도시정비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시정비사업 갈등 조정위원회는 정비사업으로 인한 갈등 조정, 자문 등을 위해 지난해 10월 구성됐으며 변호사, 건축사, 감정평가사, 구의회 의원 등 정비사업에 전문지식과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 33명으로 구성됐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