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포스트 화상병 대응 대체작목 발굴 박차
충주시, 포스트 화상병 대응 대체작목 발굴 박차
  • 박광춘 기자 chun0041@dailycc.net
  • 승인 2021.01.27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시농업기술센터, 토종 다래 재배 희망농업인들 협의회 열려
충주시농업기술센터는 27일 포스트 화상병 대응책으로 추진 중인 대체작목 육성의 일환으로 토종다래 재배를 희망하는 농업인들과 협의회를 개최했다. (사진=충주시 제공)
충주시농업기술센터는 27일 포스트 화상병 대응책으로 추진 중인 대체작목 육성의 일환으로 토종다래 재배를 희망하는 농업인들과 협의회를 개최했다. (사진=충주시 제공)
[충청신문=충주] 박광춘 기자 = 충주시가 과수화상병 극복을 위한 대체작목 발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충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정진영)는 포스트 화상병 대응책으로 추진 중인 대체작목 육성의 일환으로 토종다래 재배를 희망하는 농업인들과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협의회에서는 토종 다래 재배를 준비하기 위한 △품종선정 △시설설치 방법 △수확 및 유통 등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공유하고, 친환경인증과 저탄소인증 등과 관련한 농업인 의견을 수렴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협의회에 참여한 유재원 씨는 “토종 다래에 관심 있는 농업인들이 모여 좋은 정보를 주고 받을 수 있는 유익한 자리였다”라며, “성공적인 토종다래 재배를 위해 앞으로 더 많은 농업인들이 함께 하는 연구회가 구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재덕 농업소득과장은 “이번 협의회가 성공적인 토종 다래 재배의 시발점이자 전화위복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농업기술센터도 대체작목 발굴에 박차를 가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충주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12월 과수화상병 매몰 농업인들의 자립과 경영회복, 지속적인 소득 창출을 위해 경영관리를 비롯한 대체작목 재배기술 교육을 7회 진행했으며, 비대면으로 진행된 교육영상을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 공개해 누구나 시청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