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철도공단, 안동시와 안동 폐선부지 활용 협약
국가철도공단, 안동시와 안동 폐선부지 활용 협약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21.01.27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청각 복원, 구 안동역 개발 등 일자리창출·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27일 김상균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왼쪽)과 권영세 안동시장이 안동시청 소통실에서 '철도자산의 효율적 활용,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국가철도공단 제공)
27일 김상균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왼쪽)과 권영세 안동시장이 안동시청 소통실에서 '철도자산의 효율적 활용,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국가철도공단 제공)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국가철도공단은 27일 안동시와 중앙선 철도이설에 따라 발생하는 안동지역 폐선부지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단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11분의 독립운동가를 배출한 독립운동의 성지이자 석주 이상룡 선생의 생가인 임청각 복원과 구 안동역부지 개발사업을 추진함으로써 국유재산의 가치 증대뿐만 아니라 일자리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안동시는 지역 숙원사업인 임청각 복원과 더불어 구 안동역 등 철도자산을 활용해 주민친화공간을 조성할 예정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임청각 복원을 위한 철도부지 제공과 방음벽 철거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안동시와 함께 구 안동역 개발사업을 추진해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 발전을 도모함은 물론, 지역주민께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