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장항화물역 일원 '장항 리파인 문화재생 활력사업' 첫발
서천군 장항화물역 일원 '장항 리파인 문화재생 활력사업' 첫발
  • 신준섭 기자 jsshin50@dailycc.net
  • 승인 2021.02.28 2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군은 구 장항화물역 일원에 복합문화테마지구를 조성하는 '장항 리파인 문화재생 활력사업' 의 총괄기획자로 류자영 컬처컴퍼니 봉봉 대표를 위촉했다. (사진=서천군 제공)
서천군은 구 장항화물역 일원에 복합문화테마지구를 조성하는 '장항 리파인 문화재생 활력사업' 의 총괄기획자로 류자영 컬처컴퍼니 봉봉 대표를 위촉했다. (사진=서천군 제공)
[충청신문=서천] 신준섭 기자 = 서천군은 지난 26일 옛 장항화물역(도시탐험역) 일원에 복합문화테마지구를 조성하는 '장항 리파인 문화재생 활력사업' 의 총괄기획자로 류자영 컬처컴퍼니 봉봉 대표를 위촉했다.

장항화물선(장항화물역)은 장항제련소, 장항항과 함께 장항의 근대산업 발전을 견인하였으나 1990년대 장항선 직선화 사업과 금강하굿둑 건설로 성장 동력을 크게 상실하였으며 지난 1월 국토교통부 고시로 장항화물선 국가선로(장항역~장항화물역, 4.2㎞)가 폐지됨에 따라 역사의 뒤편으로 사라지게 되었다.

장항화물선의 동력 상실과 맞물려 장항 지역도 침체를 거듭해 왔으며 장항 주민들은 방치되어 있는 장항화물역 일원의 문화.관광 거점 조성을 통한 방문객 유입으로 지역의 상권이 다시 살아나기를 강력히 희망해 왔다.

서천군은 지난해부터 장항화물역 일원 복합문화테마지구 조성사업 추진을 위한 국.도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여 폐산업시설 문화재생사업(문화체육관광부)과 충남도 2단계 균형발전사업으로 국.도비 82억 5천만 원을 포함한 총 110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앞으로 류자영 총괄기획자를 중심으로 하는 추진기획단을 구성해 장항화물역 일원에 지역 주민과 관광객을 위한 복합문화테마지구를 2023년까지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노박래 군수는 "장항화물역 일원에 철도와 문화.예술이 상생하는 문화.관광 지역 거점을 조성해 앞으로 더 많은 관광객이 우리 지역을 찾아오도록 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류자영 총괄기획자는 부천문화재단 삼정동소각장 문화재생 TF팀장, 남원문화도시추진위원회 아카이브 전시 객원큐레이터, 논산시 강경근대역사문화공간 문화기획자를 역임하는 등 다양한 문화.예술 기획 경력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 대전광역시 중구 동서대로 1337(용두동, 서현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 252-0100
  • 팩스 : 042) 533-747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 용
  • 제호 : 충청신문
  •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6
  • 등록일 : 2005-08-23
  • 발행·편집인 : 이경주
  • 사장 : 김충헌
  • 인쇄인 : 이영호
  • 주필 : 유영배
  • 편집국장 : 최인석
  • 「열린보도원칙」 충청신문은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고충처리인 노경래 042-255-2580 nogol69@dailycc.net
  • 충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충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cc@dailycc.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