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신문-대전시교육청 공동캠페인 '꿈을 위한 도전, 인재여 오라'] 08. 대전생활과학고
[충청신문-대전시교육청 공동캠페인 '꿈을 위한 도전, 인재여 오라'] 08. 대전생활과학고
  • 이정화 기자 dahhyun@dailycc.net
  • 승인 2021.09.22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최초 창호 제작 교육·대전 유일 화학 관련 학과 등
작지만 취업에 강한 학교…지역 공업계고 최고의 취업률

◆ 대전생활과학고등학교는
대전생활과학고등학교는 대덕구 오정동에 위치한 학교로 규모는 작지만 탄탄한 교육과정을 운영하며 대전 공업계고 최고의 취업률을 자랑하고 있다.

학생 참여형 교육과정을 운영해 학생들이 즐겁게 공부하는 수업혁신을 이뤘다. 1학년부터 전공 수업과 전문 실습에 주력해 인성이 바른 창의적인 전문기능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학과는 5개로, 건축인테리어과에서는 LG하우시스·㈜유진산업과 산학협약해 연간 약 4000만원 상당의 창호시공 실습재료를 무상지원을 받아 전국최초 NCS창호제작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전기전자과는 ‘산학일체형 도제반’을 운영, 2학년 때부터 학교·기업·도제교육센터를 통해 직업교육 이수 후 졸업과 동시에 취업이 보장된다.

바이오케미컬과는 화학분석·의약품제조 및 화장품 제조 과정이 개설돼 있는 대전의 화학 관련 유일한 학과로 학생들은 KT&G, 홈플러스, CJ제일제당 등 다수의 우수업체에 취업하고 있다.

조리제빵과와 토털뷰티과도 1학년 교육과정부터 전문교과 수업 및 실습과정을 3년간 편성·운영해 취업역량이 강한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다.

특별한 교육활동으로는 진로 및 취업활동인 취업공채반, 1인 3개 자격증 취득 등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 꿈너머 꿈 진로멘토링, 선배·전문가 초청 특강, 중소기업맞춤형 인력양성사업 등을 하고 있다.

학교는 전교생 입학금과 수업료 전액 지원, 교복 무상지급, 방과후 자격증 취득 지원, 다수의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고 우수 신입생 유치를 위해 무료 해외 연수 지원과 장학금 지급, 태블릿 PC 등을 수여하고 있다.

◆ 학과소개
▲전체 학급 수 : 27학급 ▲학생 수 : 516명 ▲교원 수 : 58명
▲학과현황


◆ 2020년도 졸업생 취업 현황
한국철도공사(Korail), 육군부사관학교, ㈜유진산업, ㈜블루마운트테크놀로지, 한국바이오켐제약(주), 박준뷰티랩(노은점), 오존텍, 가인미가에스테틱, 세중이엔씨, 에코조인 등

◆ 특별한 동아리
미래사회를 이끌어갈 봉사정신이 강한 인재를 키운다. 봉사활동 동아리 ‘인터랙트’

▲동아리 소개
인터랙트는 교내 최대 회원 수를 자랑하는 동아리로 21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습니다. 인터랙트란 '국제적인 활동'을 의미하며 청소년이 이끄는 봉사 단체로 전 세계 약 22만 명, 한국에는 603개 클럽(학교)에서 약 1만7000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어요. 국제 봉사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는 국제 로타리 클럽의 후원을 받는 단체이기도 합니다. 특히 매년 100여회의 봉사활동을 전개하는 등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동아리 활동을 시작하게 된 계기는?
평소 봉사활동에 관심이 많았는데 다양한 단체의 지원을 통해 청소년이 할 수 있는 봉사활동과 국제 친선활동을 경험할 수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가입하게 됐어요.

▲동아리 활동하면서 가장 뿌듯했던 순간은?
우리의 도움이 필요한 분들을 직접 찾아갈 때 가장 보람을 느낍니다. 코로나19 때문에 못하고 있지만 대표적 활동으로 대전역 무료급식을 꼽을 수 있어요. 10년 동안 매주 토요일 대전역 동광장에서 노숙인과 지역 어르신을 대상으로 점심을 제공하는데 한 번에 300인분 이상의 식사를 준비합니다. 특히 우리 학교 ‘델리빵스’동아리에서 제작한 빵과 쿠키를 함께 제공하거나 우리 학교 이사장님이 기부한 쌀로 밥을 했던 것이 기억에 남습니다.

▲ 동아리 자랑을 한다면?
한국로타리클럽에서 해외봉사활동을 전개할 때 동행하기도 하고 일본, 대만 등 주변국 학생들과 교류할 기회를 제공하기도 합니다. 정부 주관청소년 해외봉사단 및 청소년국제교류, 청소년국제교류 프로그램에 꾸준히 참가 학생을 배출해 오고 있어요. 매년 학생들이 활동하면서 느낀 점이나 감동을 글로 받아 모은 수필집을 발간하고 있습니다.

동아리 담당교사(소속) : 박범진(인성·창의부), 김원태(미래교육및조리제빵부), 이희우(교육연구평가부)

▲ 동아리 학생들을 가르칠 때 주안점은?
* 박: 봉사활동도 중요하지만 이에 앞서 기본 소양을 갖추는 것이 더 중요합니다. 인터랙트 클럽에서는 사전교육을 통해 봉사정신은 물론 회의 형식과 절차 등을 배울 수 있습니다.
* 김: 동아리를 후원하는 주변 단체의 도움을 받아 보다 의미 있는 체험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도하고 있어요. 학생들에게 늘 사회는 함께 살아가는 것이고, 나눔과 배려를 통해서 서로를 이해하라고 이야기하곤 합니다.

▲앞으로 운영 계획이 있다면.
* 박: 21년 동안 학생들을 지도해 오면서 봉사활동은 다른 그 무엇보다 인성교육에 큰 영향을 끼친다고 느꼈습니다. 앞으로 글로벌 시대에 맞게 세계의 평화와 국제적 관계에 기여하는 미래 지도자 양성 프로그램을 기획해 학생들이 높은 이상을 꿈꾸고 실천하도록 지도하겠습니다.



관련기사

최신기사
인기기사
  • 대전광역시 중구 동서대로 1337(용두동, 서현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 252-0100
  • 팩스 : 042) 533-747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 용
  • 제호 : 충청신문
  •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6
  • 등록일 : 2005-08-23
  • 발행·편집인 : 이경주
  • 사장 : 김충헌
  • 인쇄인 : 이영호
  • 주필 : 유영배
  • 편집국장 : 최인석
  • 「열린보도원칙」 충청신문은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고충처리인 노경래 042-255-2580 nogol69@dailycc.net
  • 충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충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cc@dailycc.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