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초기창업패키지'에 예비·초기창업자 지원 몰려
한남대 '초기창업패키지'에 예비·초기창업자 지원 몰려
  • 이수진 기자 sujinblee@dailycc.net
  • 승인 2019.05.24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남대 창업지원단 14명 모집에 81명 지원…경쟁률 5.8대 1

[충청신문=대전] 이수진 기자 = 창업최강 대학을 추구하는 한남대의 2019 초기창업패키지 사업 모집에 예비·초기 창업자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24일 한남대 창업지원단에 따르면 최근 한남대는 올해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선정된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에 14명의 예비창업자 및 초기창업자를 모집한 결과 81명이 지원, 5.8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지원율 4대 1과 비교해 크게 상승한 수치다.

초기창업패키지는 유망 창업 아이템과 고급기술을 보유한 예비창업자 및 초기 창업기업(창업 3년 이내)의 사업화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최대 1억원 한도 내에서 시제품 제작·지적재산권 취득·창업준비공간·테스트베드 등을 지원한다.

한남대 창업지원단은 지원한 예비창업자와 초기창업회사를 대상으로 두 차례의 발표 평가와 현장실사 등을 거쳐 5월 말 최종 합격자 14명을 선정할 예정이다.

이덕훈 총장은 "초기창업패키지 지원자 경쟁률이 5.8대 1을 기록한 것은 그동안 창업최강 대학을 만들고자 노력해온 우리 대학의 창업지원 프로그램이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는 반증"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