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카자흐스탄 관세청장회의
한-카자흐스탄 관세청장회의
  • 천세두 기자 sedu1032@dailycc.net
  • 승인 2012.11.12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들 겪는 통관애로 해소

관세청(청장 주영섭)은 12일 서울에서 이고르 텐(Igor Ten) 카자흐스탄 관세통제위원회 부위원장과 제7차 한-카자흐스탄 관세청장회의를 개최하고 국내의 전자통관시스템인 UNI-PASS의 해외 수출을 위한 외교 활동을 전개하는 한편, 현지에 진출한 우리 기업들이 겪는 통관애로 해소를 위한 논의했다.

주 관세청장은 자국의 관세행정 현대화에 많은 관심을 보이는 카자흐스탄 측에게 UNI-PASS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운영 상황을 소개했다.

한국 관세청은 2005년 카자흐스탄과 BPR/ISP* 사업 계약을 체결해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다.

이를 토대로 본 사업인 UNI-PASS 구축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카자흐스탄 관세청과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더불어 카자흐스탄 세관 현대화를 지원하기 위해 세관직원 연수 등 필요한 모든 분야에 대한 적극적 협력을 하기로 했다.

또한 관세청은 카자흐스탄 현지에 진출한 우리 기업들의 애로사항의 개선을 요청 하는 등 카자흐스탄 관세청은 한국 관세청의 위험관리 기법 등 선진 관세행정과 국제 컨퍼런스 개최 경험에 깊은 관심을 표명했다.

한편 관세청은 이번 회의가 성장 잠재력이 큰 CIS국가와의 세관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하고 지속적으로 이들 국가를 중심으로 원활한 무역과 교역 증진을 위해 관세외교를 강화할 계획을 밝혔다.

/천세두기자 sedu1032@dailycc.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