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스마트 안전귀가 앱 서비스 인기
대전시 스마트 안전귀가 앱 서비스 인기
  •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 승인 2013.09.22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어린이나 노인, 여성이나 청소년이 안전하게 귀가할 수 있도록 도와 주는 스마트 안전귀가 앱 서비스를 안전행정부와 연계해 제공하고 있다.

스마트 안전귀가 앱 서비스는 지난해 11월 개통 이후 약 10만4000여건이 다운로드 되었고, 실행 횟수도 38만여 건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스마트 안전귀가 앱은 사용자가 설정한 목적지까지 이동 경로를 주기적으로 문자나 SNS를 통해 보호자에게 전송해 사고 위험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앱 사용 중 위급한 상황이 발생하면 바로 긴급신고 버튼을 눌러 보호자에게 자동으로 연락이 가능하고, 청소년 통행금지구역 등과 같은 위험 지역에 근접하면 벨이나 진동으로 알려부며 휴일 영업 중인 약국이나 현재 운영 중인 병원정보 및 비상대피시설 등 생활 안전시설물에 대한 정보도 함께 제공하고 있다.

서비스는 가입 절차가 필요 없고, 위치정보 등 개인정보를 수집하지 않으며, 생활공감지도 사이트(www.gmap.go.kr)와 통신사별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받아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스마트 안전귀가' 서비스를 우리 시민들이 적극 활용한다면 귀갓길 시민의 안전에 보탬이 될 것”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참여와 이용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