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어린이 식품안전 보호구역 특별 위생점검
서구, 어린이 식품안전 보호구역 특별 위생점검
  • 정완영 기자 waneyoung@dailycc.net
  • 승인 2018.04.16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까지 보호구역 내 357곳 대상
[충청신문=대전] 정완영 기자 = 대전 서구는 어린이날을 대비해 오는 20일까지 어린이 식품안전 보호구역 내 식품 조리·판매업소에 대한 특별 위생점검을 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특별 위생점검은 어린이 식품안전 보호구역 내 357곳이 대상으로 소비자 식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하게 된다.

주요 점검사항은 ▲유통기한이 지난 제품 판매 여부 ▲보존 및 보관기준 준수 여부 ▲고열량·저영양 식품 판매 여부 ▲조리시설 및 판매시설 등 위생적 관리 여부 ▲게임기 등을 이용한 정서 저해 식품 판매 여부 등이다.

서구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어린이 이용이 많은 학원가 및 학교 주변 조리·판매업소의 안전관리가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어린이 식품 안전 보호구역 내 조리·판매업소의 위생관리를 더욱 강화해 안전한 식품 판매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