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대현하이텍서 여성친화기업 현판식
충주시, 대현하이텍서 여성친화기업 현판식
  • 박광춘 기자 chun0041@dailycc.net
  • 승인 2018.08.20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길형 시장, 간담회 통해 여성근로자 목소리 직접 들어
[충청신문=충주] 박광춘 기자= 충주시가 20일 산척면 소재 ㈜대현하이텍 충주1공장에서 조길형 시장과 이병욱 대현하이텍 대표 및 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여성친화기업 현판식을 가졌다.

여성친화기업은 충주시가 ‘여성친화도시 도약의 해’를 맞아 여성이 일하기 좋은 기업네트워크 구축과 여성 일자리 창출을 위해 올해 신규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지난 3월 공모를 통해 고용 평등한 조직문화 조성, 시설 환경 개선 등 3개 분야 20개 항목의 심사를 거쳐 ㈜대현하이텍을 비롯해 고려전자(주), 대성실업(주) 3개 기업이 최종 여성친화기업으로 선정됐다.

대현하이텍은 지난해 11월 여성가족부로부터 가족친화기업 지정을 받은 바 있다.

전체 직원의 60퍼센트 이상이 여성인 만큼 출산휴가제, 육아휴직제도 등 일·가정 양립 환경을 조성해 여성이 근로하기 좋은 조건을 갖춘 기업 중 하나이다.

조 시장은 현판식에 이어 시에서 여성친화기업에 인센티브(여성전용시설 환경개선비 500만원)를 제공해 설치한 여성휴게실을 업체 직원들과 함께 둘러본 후 더 나은 여성친화도시를 만들기 위해 간담회 시간도 가졌다.

간담회에는 이병욱 대표를 비롯해 기업 임원과 여성근로자 10여 명이 참석했으며, 여성근로자로서 직장 근무 시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과 양성 평등한 충주시를 위해 필요한 사항을 토론했다.

조 시장은 “간담회는 상대적으로 사회적 약자인 여성근로자의 목소리를 직접 들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여성친화기업은 일과 가정이 양립하는 진정한 여성친화도시를 만들어가는 출발점인 만큼 여성의 사회 진출과 여성이 일하기 좋은 기업문화 환경 조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