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평공원공론화위 시민참여단 보완"
"월평공원공론화위 시민참여단 보완"
  • 황천규 기자 lin3801@dailycc.net
  • 승인 2018.10.19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호위원장 "이해당사자들과 협의 통해 진정한 대표성 확보"

19일 월평공원공론화위원회 김영호 위원장이 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19일 월평공원공론화위원회 김영호 위원장이 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충청신문=대전] 황천규 기자 = “대전 월평공원에 대한 민간특례사업, 즉 개발이냐, 보존이냐에 대한 권고안을 도출할 공론화위원회 시민참여단은 원점에서 다시 시작하는 재구성이 아니라 보완하는 방식이 될 것입니다.”

파행 운영으로 일정을 잠정 연기한 대전월평공원공론화위원회 김영호 위원장은 19일 오후 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같고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반대 입장인 시민단체, 주민대책위 등 불참 이유인 시민참여단 대표성 문제에 대한 입장과 보완책 등을 밝혔다.

김 위원장은 “시민참여단 보완 방법으로 RDD 무선전화방식 혼용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이해당사자들과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파행 단초를 제공한 유선전화 방식에 대해 “대표성이나 통계학적으로 문제가 없다는 내부 결정으로 숙의토론회 등을 일정대로 진행한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이를 지켜보는 시민들의 우려가 증폭돼 일정을 잠정 연기하고 다시 이해관계자들과의 협의에 나서게 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이 과정에서 시와 협의가 있어냐는 질문에는 “권고안에 대한 대표성을 확보하기 위한 공론화위원회 자체 결정”이라고 답했다.

권고안 도출 시기에 대해서는 “추후 이해관계자들과 협의, 시민참여단 보완 등에 따라 일정을 정해야하기 때문에 단정지을 수 없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김 위원장은 “매끄럽지 못한 공론화위원회 운영으로 시민들에게 걱정을 끼쳐 죄송하다"면서 “진정한 대표성을 확보하기 위한 진통으로 이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